•  

 

브랜드 스토리 > 오비맥주 음주운전 단속 유공자 포상

오비맥주

음주운전 단속 유공자 포상 

 

오비맥주는 지난 1월 18일 도로교통공단 함께 ‘제1회 음주운전 예방 유공자 시상식’을 개최했다. 강원도 원주시 도로교통공단 본부에서 진행된 시상식에는 김도훈 오비맥주 대표와 신용선 도로교통공단 이사장, 공단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제1회 시상식에서는 지속적인 음주단속으로 음주운전 사망사고 줄이기에 가장 크게 기여한 부산 동래경찰서 이길훈 순경, 음주운전 예방 교재개발과 상습음주자 상담을 맡은 도로교통공단 정금숙 과장 등 15명이 도로교통공단 이사장 표창을 수상했다. ​ 

 

 

f522557e2231cbfa634a191831320a87.jpg

 

 

이번 시상은 음주운전 예방에 앞장서고 있는 도로교통 단속 경찰관과 경찰청 관계자, 관계 기관의 활동을 격려하고 노고를 치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음주운전 단속은 주로 야간에 이뤄지는 데다, 검문에 불응하거나 도주하는 운전자의 차에 치여 단속 경찰관이 부상을 입는 등 2차 사고가 끊이지 않는 만큼 안전사고 위험에 노출된 업무로 알려져 있다. 

이번 시상은 지난해 10월 오비맥주가 도로교통공단과 업무협약(MOU)을 통해 체결한 ‘범국민 음주운전 예방 캠페인’ 중 하나. 지난 연말, 오비맥주는 도로교통공단 관계자들과 함께 일선 경찰서에 직접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하고, 단속 경찰관들의 노고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오비맥주는 안전사고 위험이 큰 야간 음주운전 단속의 고충 등 현장 관계자들의 의견을 수렴해 음주운전 단속 경찰관 지원 프로그램을 모색하고 도로교통공단과의 음주운전 예방 캠페인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오비맥주 김도훈 대표는 “주류업계 선도기업으로서 음주운전 위험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기 위해 이번 시상식을 마련했다”며 “도로교통공단과의 협력 프로그램을 통해 지속적으로 올바른 음주문화 조성을 위해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